뉴스
2014년 05월 28일 07시 38분 KST

요양병원 방화 혐의 80대 치매환자 긴급체포

연합뉴스
28일 오전 0시 27분께 전남 장성군 삼계면의 한 요양병원 내에서 불이 나 병실이 아수라장을 이루고 있다.

요양병원 화재 참사와 관련, 경찰이 이 병원에 입원해 있던 80대 치매환자를 방화용의자로 보고 체포했다.

전남 장성경찰서는 28일 오전 김모(82)씨를 방화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김씨는 불이 나기 1분 전인 이날 0시 26분에 다용도실에 들어갔다가 나오는 장면이 CCTV에 찍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화재 후 장성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김씨의 신병을 확보해 방화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