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4년 05월 20일 06시 02분 KST

서태지 '컴백무대' 9월 전국투어 예정

Yonhap

'문화 대통령' 서태지가 웰메이드예당의 공연 전문 자회사인 쇼21과 컴백 및 전국투어 공연 계약을 맺었다고 웰메이드예당이 19일 밝혔다.

서태지는 오는 가을 9집 발매와 함께 쇼21과 손잡고 서울에서의 컴백 공연을 시작으로 전국 투어 공연을 진행한다. 웰메이드예당은 서태지의 단독 공연은 2009년 이후 5년 만의 무대로 팬들의 기대가 높아 100억 이상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기대했다.

웰메이드예당은 "공연 제작은 과거와 같이 서태지컴퍼니가 맡을 예정"이라며 "서태지 씨가 그간 자신이 기획한 록페스티벌 'ETPFEST'와 서태지 심포니 공연 등을 열면서 규모, 연출, 음향 등에서 최고 수준으로 평가받은 만큼 이번 공연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서태지의 9집은 지난 2009년 발표한 8집 이후 5년 만으로 현재로선 오는 10월 인천 아시안 게임이 끝난 후 발표하는 게 유력한 상황이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