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허핑턴포스트 블로거의 분석과 의견이 담긴 생생한 글을 만날 수 있습니다.

임병도 Headshot

홍준표가 제기한 의혹 '95.8%'가 거짓이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2017-05-05-1493974787-2487787-vlxj.jpg

홍준표 후보는 대선 토론 때마다 문 후보가 거짓말을 한다고 비난했다. ⓒMBC캡처

홍준표 후보는 대선 토론 때마다 문재인 후보를 가리켜 거짓말을 한다고 비난을 합니다. 홍준표 후보는 경북 구미에서 열린 유세 현장에서 "조선일보에서 후보들 주요 발언 중에서 팩트체크를 했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한 말들 중에서 58%가 거짓말"이라고 말했습니다.

홍 후보는 토론이나 유세 현장뿐만 아니라 자신의 페이스북에도 "거짓말 대장은 문재인(더불어민주당) 후보이고, 두 번째가 안철수(국민의당) 후보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홍준표 후보는 "나는 '사실'이 57%고 '일부만 사실'이 42%이며 '사실 아님'은 하나도 없었다"며 "거짓 없는 홍준표만이 대통령이 될 자격이 있다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과연 홍준표 후보의 주장처럼 문재인, 안철수 후보가 거짓말 대장이며, 홍 후보는 진실만을 말했을까요?

'가장 많은 의혹을 제기한 홍준표 후보'

2017-05-05-1493974853-3699967-1vlxj.png

JTBC 팩트체크와 SBS 사실은에서 확인한 후보 본인 대상으로 한 의혹 제기자와 의혹 당사자

홍준표 후보는 다른 후보에 대한 의혹 제기를 가장 많이 했습니다. 홍 후보가 제기한 의혹은 총 12건으로 조사 대상이었던 28건 중 무려 43%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여론이 제기한 의혹 8건보다도 4건이나 더 많았습니다.

의혹을 제기한 후보를 보면 문재인 후보 4건, 안철수 2건, 심상정과 유승민 후보 각각 1건으로 나타났습니다.

의혹 당사자로는 문재인 후보가 12건으로 50%에 달했습니다. 다음은 안철수 후보가 8건, 홍준표 후보 2건, 유승민, 1건, 심상정 후보 1건이었습니다.

후보에게 제기된 의혹 대부분이 문재인 후보와 안철수 후보에게 집중됐다고 볼 수 있습니다.

'홍준표 후보가 제기한 의혹 '95.8%' 거짓으로 드러나'

2017-05-05-1493974934-6699185-100vlxj.jpg

JTBC 팩트체크와 SBS 사실은에서 확인한 의혹을 거짓을 100점으로 환산해 조사한 판정 점수.

'JTBC의 팩트체크'와 'SBS의 사실은'에서 대선 후보를 대상으로 조사한 후보별 의혹을 거짓, 거의 거짓, 사실&거짓, 판정 불가, 거의 사실, 사실 등으로 점수를 매겨봤습니다.

홍준표 후보가 제기한 의혹 12건을 보면 거짓 점수 1,150점으로 대부분 거짓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말은 홍 후보가 제기한 의혹이 대부분 사실이 아니었다고 봐야 합니다.

결국, 홍준표 후보는 거짓임을 알면서도 일부로 의혹을 제기했고, 상대방 후보를 '거짓말 대장'등으로 왜곡시켰다고 볼 수 있습니다.

'후보들이 제기한 의혹 82%가 거짓이었다'

2017-05-05-1493974996-1566849-minvlxj.jpg

JTBC 팩트체크와 SBS 사실은에서 확인한 대선 후보 본인 대상 의혹 제기 목록, 82%가 거짓으로 드러났다.

JTBC와 SBS가 대선 후보 본인을 대상으로 제기된 의혹만 모아 확인해봤더니 82%의 의혹이 거짓으로 드러났습니다. 대선 후보가 상대방에게 제기한 의혹 대부분이 사실이 아니었습니다.

홍준표 후보가 제기한 "문재인 후보가 일심회 은폐하려 국정원장 사퇴시켜?"라는 의혹도 거짓이었으며, "개성공단이 북한 일자리만 늘려준다"라는 의혹도 거짓이었습니다.

홍 후보가 유승민 후보에게 제기한 "선거보조금 받은 뒤 합당"이라는 의혹도 실제로 합당이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거짓에 가깝습니다.

선거 때마다 후보들이 제기한 의혹이 후보 검증 차원이라면 가능합니다. 그러나 홍준표 후보가 제기한 의혹은 오로지 상대 후보를 흠집 내고, 거짓말쟁이로 몰기 위한 전략이라는 사실이 드러난 셈입니다.

홍준표 후보는 "거짓 없는 홍준표만이 대통령이 될 자격이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자료만 본다면 진짜 거짓말 대장은 홍준표 후보가 아닐까요?

* 이 글은 필자의 블로그 '아이엠피터'에 게재된 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