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2월 14일 15시 49분 KST

쇼트트랙 임효준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감사를 전했다

문대통령이 보낸 축전을 공개했다.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 1500m 종목에서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금메달을 획득한 임효준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감사를 전했다.

뉴스1

임효준은 1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문대통령이 보낸 축전을 공개하고 ”바쁘신 와중에 경기장에 찾아와주시고, 또 격려의 말씀까지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답장을 보냈다.

A post shared by 임효준 (@lim_hyojun) on

금메달 획득으로 ”국민들께 받은 힘을 조금이나 돌려드릴 수 있었던 것 같아 뿌듯하다”는 임효준은 일곱 번의 부상이 ”오히려 부끄럽다”고 밝혔다. ”훈련보다 더 힘든 일을 하시고, 지금도 곳곳에서 묵묵히 일하시는 대한민국 국민이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자격이 되는지는 모르겠지만, 그분들을 대신하여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고 생각하고 제 자리에서 더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A post shared by 임효준 (@lim_hyojun) on

끝으로 임효준은 남은 일정에서 ”최선의 경기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라며 글을 마쳤다. 

한편, 임효준은 오는 17일 열리는 남자 1000m 준준결승에서 황대헌, 서이라, 티보 포코네와 맞붙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