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가 "기안84는 날 100% 좋아한다"고 자신한 이유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개그맨 박나래는 기안84가 자신을 좋아하는 게 분명하다고 생각하다. 왜냐하면 '강한 부정'은 곧 '긍정'이기 때문이다.

박나래는 10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북티크 서교점에서 열린 신간 '웰컴 나래바! 놀아라, 내일이 없는 것처럼' 출판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기안84씨가 날 100% 좋아하는 것 같은데 아니라고 한다"며 "강한 부정은 긍정"이라고 주장했다. 박나래는 "기안84씨에게도 나래바에 놀러 오라고 했는데 안 오더라"며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강한 부정은 긍정"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기안84와는 좋은 감정 갖고 얘기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e

또한, "기안84씨에게 책 나와서 사인해서 드렸다. 기안84도 작가 아닌가"라며 "'책도 썼냐'며, '대단하다'고 얘기해주시더라"고 전했다.

MBC '나 혼자 산다'의 멤버인 배우 이시언에게도 자신의 책을 건넸는데 이씨로부터 "냄비 받침이 필요했다"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