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하철 무선인터넷이 100배 빨라진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SUBWAY
Winding subway tunnel in Tokyo | JianGang Wang via Getty Images
인쇄

서울 지하철에 지금보다 100배 빠른 무선 인터넷망이 깔린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4일 "초당 1기가비트(Gbps)급 데이터 전송이 가능한 '모바일 핫스팟 네트워크'(MHN) 기술을 개발해 서울 지하철에 적용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는 열차 내부의 와이파이 무선 공유기와 지상의 이동통신 기지국 사이의 무선 구간을 와이브로 기반 이동무선백홀로 연결했다. 속도는 10Mbps 정도였다. 이때문에 지하철이나 KTX에 사람이 많이 몰리면 공짜인 와이파이가 잘 터지지 않았다,

새 기술이 적용되면 달리는 지하철에서 최대 550여명이 동시에 고화질(HD) 동영상을 동시에 볼 수 있다. 새 기술은 기존 와이파이 방식으로 사용하던 와이브로(WiBro) 기반보다 약 100배, LTE 기반보다는 30배 빠르다.

지난해 서울 지하철 8호선 5개 역사 구간에서 최종 기술 검증을 했는데, 달리는 열차에서 평균 전송속도가 초당 1.1기가비트 이상 나왔다고 연구진은 전했다.

올해 6월께 서울 지하철 8호선에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연말까지 지하철 2호선, 내년엔 나머지 구간으로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