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아기는 젖 먹던 힘을 모아 '개린이'를 도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젖 먹던 힘을 모아 강아지를 도운 아기의 영상이 최근 공개됐다.

  • 아기가 유리문을 향해 손을 내민다.
  • 심지어 손잡이를 돌리기까지 한다.
  • 블라인드 형태로 된 문이 열리자 강아지의 모습이 보인다.
  • '힘내, 조심히 들어와' 아기가 응원하듯 강아지를 바라본다.
  • 강아지가 무사히 착지하자 아기는 두손을 흔들며 기뻐한다.
  • 강아지가 세차게 꼬리를 흔들며 아기에게 뽀뽀를 날린다.
  • 강아지는 유유히 떠나고 아기는 깜짝 놀란다.

영상으로 보면 아기의 간절함과 기쁨과 놀라움이 더 생생하게 느껴진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