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방문조사가 결국 무산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검찰 수사를 연거푸 거부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검찰이 '구치소 방문조사'를 실시한 가운데 박 전 대통령이 결국 방문조사도 거부했다.

the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검사 양석조) 소속 양석조 부장검사 등 검사 2명과 수사관 2명은 26일 오전 8시34분쯤 박 전 대통령 조사를 위해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방문, 오전 10시 쯤 방문조사가 예정이었으나 박근혜 전 대통령은 조사를 끝내 거부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검찰과 짧은 면담 후 복귀한 것으로 밝혀졌다.

박 전 대통령이 현재 검찰 수사를 '정치 탄압'으로 규정하며 재판을 거부하고 있고, 현재 재판은 박근혜 대통령 없는 '궐석재판'으로 진행 중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