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김영근 "바나나·토마토만 먹고 한달만에 15kg 감량"

게시됨: 업데이트됨:
1
OSEN
인쇄

김영근이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20일 서울 한남동 모처에서 Mnet '슈퍼스타K 2016' 우승자 김영근 데뷔 기념 음악감상회가 개최됐다.

데뷔를 앞두고 김영근은 15kg을 감량해 화제를 모았다. 김영근은 "포털사이트에 내 이름을 쳐봤더니 연관검색어에 '다이어트'가 있어서 놀랐다"고 밝혔다.

이어 김영근은 "트레이너 선생님께서 토마토, 바나나, 물을 많이 마시라고 해서 한 달 동안 그렇게 했더니 그만큼 빠지더라. 이후로는 먹을 걸 먹어도 살이 안 찌더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김영근은 21일 데뷔 앨범 '아랫담길'을 발표한다. 타이틀곡 '아랫담길'은 실제 김영근이 자라오며 가수의 꿈을 키워온 함양의 집 주소에서 착안한 노래로, 김영근이 꿈꾸는 소망이 담긴 곡이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