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저께TV]'한끼줍쇼' 엄정화·정재형, 핑크빛 루머 잠재운 21년지기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엄정화와 정재형이 핑크빛 루머를 해명했다.

13일 방송된 JTBC 예능 '한끼줍쇼'에서 엄정화, 정재형이 출연했다. 이날 강호동은 절친이라는 엄정화와 정재형을 보자마자 "둘이 루머가 많다, 사실상 연인이라고 하더라"면서 이를 언급했다.

그러자 엄정화는 "이럴거면 결혼하라고 하더라"며 핑크빛 루머를 인정, 특히 두 사람은 공통 취미인 서핑까지 함께 즐기는 사이라 전했다.

1

정재형은 "너무 떨려서 청심환까지 섭취했다, 잠을 못 잤다"며 지금껏 예능에서 보지 못한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이때 강호동은 "혹시 두 사람 썸타다가 헤어진거냐"며 훅 들어오면서 "뭔가 남다른 요만큼의 뭔가 가슴콩닥거리는거 없었냐"라고 밑밥을 던졌다.

정재형은 "그런거 전혀 없었다, 내 스타일아니다"며 강하게 부인, 강호동은 "엄정화인데 말도 안 된다"며 이를 믿지 못했다.

엄정화는 "만나자마자 술 마시면서 절친됐다"고 대신 대답하자, 강호동은 "정화씨는 순수하게 절친됐겠지만 남자는 여러 경우의 수를 둔다"며 끝까지 의심했다.

이에 정재형이 살짝 당황, 엄정화는 "너 마음으로 체념한거냐, 그때 나온 노래가 체념이냐"며 놀려대는 모습이 방송에 재미를 더했으며, 재형 잡는 정화의 거침없는 입담이 절친임을 인증했다.

한편, 두 사람은 나란히 한끼에 성공하며 기쁨을 만끽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