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트 윈슬렛이 '타이타닉' 마지막 장면을 제대로 고치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영화 '타이타닉' 마지막 부분의 명대사를 기억하는가?

케이트 윈슬렛이 영화 개봉 20주년을 맞아 레이트쇼에 들렸다. 진행자 스티븐 콜베어는 1997년에 개봉한 명화에 대한 수많은 질문을 던졌다.

콜베어는 윈슬렛의 로즈 역할을 언급하며 "마지막 장면에서 당신은 그 유명한 대사를 읊습니다. '잭, 당신을 절대로 놓지 않을 거예요.'라고요. 그런데 당신은 그를 끝내 놓고 말지 않습니까?!"라고 물었다.

윈슬렛은 "거짓말을 한 거예요!"라며 "완전한 거짓말이었죠. 난 내 손을 올린 다음 그를 놓죠. 그런데 사실 그도 더 노력해야 했어요."라며 농담을 이어갔다.

다음, 두 사람은 감독 제임스 카메론이 제시한 결말보다 훨씬 더 설득력이 높은 장면을 즉석에서 연출한다. 즉, 남주인공 잭이 죽지 않아도 되는 상황 말이다.

솔직히 말해 감독의 버전보다 몇 배 더 만족스러운 결말이다.

두 사람의 멋진 연기와 여주인공 로즈의 누드 그림을 그린 장본인이 누군지 궁금하다면 위 동영상을 보시라.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김혜수 영화 미옥 스틸컷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kakao

 

*허프포스트US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