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느리는 예비 시댁에 가서 '김장 40포기'를 한다 (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결혼을 앞둔 장신영-강경준 커플은 김장철을 맞이하여 '김장'을 한다. 이들이 '김장'하러 가는 곳은 '예비 시댁'. (* '예비 처가'의 김장 여부는 알 수 없음)

그 양은 무려 '40포기'다.

2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에서 장신영은 "즐기면서 했던 것 같아요" "도란도란 이야기도 할 수 있지 않냐"며 미소를 지었지만, 김장 40포기는 결코 쉬운 일이 아니었다.

물론 장신영이 먼저 예비 시어머니에게 김장을 제안했지만, 시대를 역행하는 소재였다는 반응이 주를 이루고 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결혼 전부터 김장하는 게 당연하다는 듯 방송을 내보내는 것 같아서 싫다" "예비 시어머니랑 목욕탕 가봤냐고 질문하는 건 또 뭐지" "누구 하나 이상하다는 말을 안 하네" "김장하다가 싸움 나는 경우도 많은데 왜 저렇게 아름답게 포장할까" 등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뉴스엔 11월 27일)

어쩐지 '웹툰 며느라기'의 이 대목이 떠오르는 방송이기도 하다.

e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