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잔 서랜든은 힐러리 클린턴이 대통령이 됐다면 "우리는 전쟁 중일 것"이라고 말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SUSAN SARANDON
Actress Susan Sarandon poses ahead of a debate "Kering Women in Motion" during the 69th Cannes Film Festival in Cannes, France, May 15, 2016. REUTERS/Jean-Paul Pelissier | Jean-Paul Pelissier / Reuters
인쇄

배우 수잔 서랜든은 지난해 대선에서 힐러리 클린턴에게 강하게 반기를 든 것을 후회하지 않는 것 같다.

그는 가디언과의 인터뷰에서 "나는 힐러리 클린턴이 매우, 매우 위험하다고 생각한다. (힐러리가 대통령이 됐다면) 우리는 여전히 셰일가스를 시추하고 있을 것이며, 전쟁 중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훨씬 더 부드럽지 않았을 것이다. 오바마 정권 하에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 보라."

수잔 서랜든은 지난 민주당 경선에서 버니 샌더스를 지지했으며, 대선에서 녹색당 질 스타인을 위해 던진 표가 뉴욕에서 트럼프가 이기는 데 도움이 되지는 않았다고 말한 바 있다.

서랜든은 또한 지난 대선 이후 지금까지 받은 악플들도 공개했다.

"힐러리 지지자들로부터 "네 가랑이도 (트럼프에 의해) 잡혔으면 좋겠다", "당신이 강간당하길 바란다"는 등 "여성혐오적인 공격들"을 받았다고 말했다.

수잔 서랜든의 인터뷰 전문은 여기서 볼 수 있다.

허핑턴포스트US의 Susan Sarandon Says ‘We Would Be At War’ If Hillary Clinton Had Won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