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겨울, 예년보단 덜 춥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the

올 겨울 날씨는 평년보다 따뜻할 것으로 기상청이 내다봤다.

23일 기상청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12월 기온은 대체로 평년과 비슷하겠으나 1월과 2월에는 다소 높은 경향을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the

월별 평균기온은 전국 기준 12월 1.5℃, 1월 -1℃ 2월 1.1℃이며 서울은 이보다 조금 더 떨어져 12월 0.1℃ 1월 -2.8℃, 2월 -0.1℃로 예측됐다. 기상청의 기준에 따르면 겨울 평년 기온은 12월 -0.5~0.5℃, 1월 -0.6~0.6℃, 2월 -0.7~0.7℃이다.

기상청은 2018년 평창올림픽을 맞아 평창 지역의 겨울날씨도 전망했다. 올림픽이 열리는 2월의 평창 날씨는 대륙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을 주기적으로 받아 기온 변화가 크며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다소 높은 경향을 보일것으로 내다봤다. 평창의 2월 강수량은 고기압의 영향을 주로 받아 맑고 건조한 날이 많겠으나, 저기압의 영향을 받거나 북동류가 유입되면서 지형적인 영향으로 다소 많은 눈이 내릴 때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