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가 자율주행차량을 대거 사들이기 시작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우버가 자율주행 서비스에 투입하기 위해 볼보로부터 SUV 2만4000여대를 구입하는 대형 계약을 맺었다.

xc90 uber

'파이낸셜타임즈'에 따르면, 우버는 20일(현지시각) 볼보 XC90 SUV 2만4000대 구입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계약 규모는 14억달러(약 1조5300억 원)로 지난해 볼보 총매출의 4.5%에 달하는 규모다.

2019~2021년에 걸쳐 볼보로부터 공급받을 이 차량들은 자율주행에 맞춰 몇가지 센서와 레이더가 장착된 모델이다. 우버는 자체 개발한 자율주행 기술을 위한 장비를 추가 설치해 완전 자율주행차량으로 만들 계획이다.

우버는 이미 볼보 SUV 200대를 구입해 1년 넘게 피츠버그, 샌프란시스코, 템피 등에서 자율 주행 시스템을 테스트해왔다.

제프 밀러 우버 자동차제휴 책임자는 '뉴욕타임즈'와 한 인터뷰에서 "우리는 자율주행차를 대규모로 선보일 계획에 갖고 있으며, 이에 따라 볼보와 계약을 체결했다"며 "자율 주행차의 미래가 어떻게 될 것인지 정확히 알지 못하지만, 그 중심에 우버가 서야 한다는 것은 안다"고 말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