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겸 MBC 사장 해임에 대한 배현진 앵커의 한 마디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MBC '뉴스데스크' 배현진 앵커가 김장겸 사장 해임 소식을 직접 전했다.

13일 방송된 '뉴스데스크'에서 배현진 앵커는 김장겸 사장 해임안 가결 리포트에 앞서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 이사회와 MBC 주주총회가 김장겸 사장을 해임했다"며, "정치권의 반응은 사필귀정이라는 환영의 목소리와 원천 무효라는 반발이 엇갈렸다"라고 말했다.

d

배 앵커는 이어 박정희 전 대통령 동상 기증식과 전기차 판매량에 대한 소식을 전했다.

한겨레에 따르면 배현진 아나운서는 지난 2012년 MBC 노조를 탈퇴한 후 '뉴스데스크' 앵커로 복귀했다.

한편, MBC는 주주총회를 열고 김장겸 사장의 해임안건을 통과시킨 바 있다. 취임 259일 만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