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와 아베의 골프 회동 중 엄청난 장면이 포착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골프 회동 중 엄청난 장면이 포착됐다.

아베 총리는 지난 5일, 트럼프, 일본 골프 선수 마쓰야마 히데키와 함께 골프장을 찾았다. 아베 총리는 두 사람과 라운드를 돌던 중 공을 벙커에 빠뜨렸고, 공을 밖으로 쳐낸 그는 그린으로 걸어 나오려다 그만 뒤로 넘어지고 말았다. 모자까지 벗겨진 채 뒤로 구른 아베 총리는 재빨리 일어나 트럼프를 뒤쫓아 갔지만, 이 장면은 도쿄TV의 카메라에 포착되고 말았다. 트럼프와 마쓰야마는 다행히 이 장면을 보지 못했다.

한편,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아베는 골프 회동을 마친 직후 기자들에게 "골프장에서는 플레이 중 대화도 들뜨게 된다. 서로 편안하게 속내 이야기가 가능하므로 여러 어려운 화제도 가끔 섞으면서 느긋하게 깊은 이야기를 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한 바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