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유병재가 세상에서 가장 느린 사인회를 열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
YG Studio Comedy/YouTube
인쇄

방송인이자 방송작가로 활동 중인 유병재는 최근 유튜브로 공개한 '스탠드업 코미디'로 큰 반향을 얻었다.

지난 1일에는 그동안 모은 에세이와 우화, 아이디어 노트 등을 엮은 농담집 '블랙 코미디'(비채, 2017)도 발표했다.

그런데 유병재는 새 책 홍보를 위해 연 사인회에조차 큰 웃음을 줬다.

유병재가 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을 보면 알 수 있다.

유병재는 4일 오후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 진짜로 '세상에서 가장 느린 사인회'라는 제목의 사인회를 열었다.

그는 이날 독자들에게 직접 사인을 해줬는데 독특한 사인 때문에 시간이 꽤 걸렸다.

자신의 이름에 있는 두 개의 ㅇ 안에 얼굴을 일일이 그려 넣었기 때문이다.

muzzle

그의 페이스북에는 사인회를 열기 전에 미리 사인을 해두는 사진도 있다.

이날 사인을 받은 독자 여럿은 유병재의 페이스북에 댓글과 함께 독특한 사인을 받았다는 인증샷을 남기기도 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