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가 3일부터 ‘페이스북 라이브' 시험 방송을 시작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KOREA FACEBOOK
뉴스1
인쇄

청와대가 3일부터 ‘11시50분 청와대입니다’라는 이름으로 ‘페이스북 라이브’ 시험 방송을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11시50분 청와대입니다’는 청와대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월~금 매일 오전 11시50분에 5~10분간 방송될 예정이다. 청와대 페이스북 페이지 계정에 ‘좋아요’를 눌러 놓으면 방송 시작을 알리는 자동 알림을 받을 수 있다. 페이스북 이용자는 방송을 시청하며 댓글로 자신의 생각을 밝힐 수도 있다.

방송은 문재인 대통령의 일정과 정책 소개 등 청와대의 이야기, 청와대 ‘비(B)컷 사진’ 현안과 관련해 청와대 담당자가 직접 출연해 이야기하는 ‘미니인터뷰’ 등으로 구성된다. 고민정 부대변인이 진행한다.

korea president house

청와대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국민들의 이야기를 듣고 응답하는 열린 청와대가 되겠다. 일단 시험 방송으로 시작해 국민들의 반응을 살피면서 소통 방식을 발전시켜 나가겠다”며 페이스북 라이브가 ‘소통’에 방점을 찍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청와대는 지난 9월 문 대통령 미국 순방 당시 페이스북 라이브를 시도했다. 미국의 경우 댄 스카비노 백악관 소셜미디어 국장이 지난 9월 미·일 정상회담을 페이스북 라이브로 방송했고, 일본 총리실도 페이스북 라이브를 하고 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