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외교부장관은 사드 관련해 "사과할 일은 없다"고 말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DEFAULT
뉴스1
인쇄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30일 사드 문제와 관련해 중국에 "사과할 일은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30일 보도에 의하면 강경화 장관은 국회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대통령이나 각료가 사드 관련 중국에 사과나 유감을 표명할 계획이 있느냐"는 자유한국당 윤상현 의원 질문에 "저희가 사과할 일은 없다"고 밝혔다.

그는 한중정상회담 추진 과정에서 사드 관련 중국의 요구가 있느냐는 추가 질문에는 "정상간의 대화에 대해 구체적인 내용을 말씀드리긴 어렵다"고 덧붙였다.


중앙일보 30일 보도
에 의하면 강경화 장관은 사드 추가 배치 가능성은 검토하지 않고 있으며, 미국의 미사일방어 체계에도 참여하지 않는다는 기존 입장을 다시 전했다.


kakao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당신이 알아야 할 '사드'에 대한 사실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