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민박'의 직원과 투숙객이 오랜만에 재회했다(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JTBC ‘효리네 민박’은 끝났지만, 이 민박집에서 만난 사람들의 인연은 끝나지 않았다. 지난 10월 29일, 유튜브에 올라온 영상에 따르면 최근 ‘효리네 민박’의 스텝과 투숙객이 재회하기도 했다.

이들이 재회한 장소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JBK 컨벤션 홀이었다. 지난 10월 29일, 가수 아이유가 광고모델인 진통제 ‘그날엔’의 이벤트가 열렸다. 아이유가 직접 나와 팬들을 만나는 행사였다. 그런데 이날 ‘효리네 민박’의 투숙객 한 명이 찾아온 것이다.

바로 ‘삼남매’ 중 한 명인 정예원씨였다. ‘효리네민박’에 투숙하는 동안 정예원씨는 이효리, 이상순, 아이유와 함께 노래를 만들기도 했고, 이효리로부터 어쿠스틱 기타를 선물받기도 했다.

the

the

유튜브에 이 영상을 공개한 유저에 따르면, 본인이 아니라 지인이 행사에 당첨되어 함께 온 것이었다”고. 아이유는 정예원씨를 보자마자 놀라며 반겼고, 싸인을 해주는 동안에도 대화를 나누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