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고양이가 미식축구 경기 중에 가장 돋보인 플레이를 보였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목요일의 미식축구 경기는 좀 따분했다. 볼티모어 레이번스가 마이애미 돌핀스를 40대 0으로 박살 냈는데, 경기장에 불쑥 나타난 고양이 덕분에 흥미가 전혀 없지는 않았다.

돌핀스의 마지막 공격이 또 실패하는 순간 갑자기 등장한 고양이가 경기장을 빠른 속도로 질주했다.

가장 재미있는 부분은 전 댈러스 카우보이스 쿼터백인 토니 로모가 고양이이 달리는 모습을 해설석에서 분석하는 것이었다.

"이것 좀 보십시요. 완벽한 자세 아닙니까. 몸을 최대로 뻗쳤네요... 사람이 많은 게 아무렇지도 않은 듯 합니다. 와, 방향 바꾸는 저 모습 보세요! 두 발 다 닿았나요?"

고양이가 경기장에 어떻게 들어왔는지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시청자들은 상관하지 않는 모양이었다. 한 트위터 사용자는 "누가 이 고양이를 빨리 발탁해야겠네."라고 감탄했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열차를 탄 일본 길고양이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kakao

 

*허프포스트US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