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 출연 ‘리니지M' 광고 중단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엔씨소프트가 김택진 대표가 직접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모바일 게임 ‘리니지M’의 온라인광고와 방송광고를 중단했다고 27일 밝혔다.

회사 쪽은 김 대표의 장인이자, 윤송이 엔씨소프트 사장의 부친이 지난 26일 사망한 것과 관련해 “애도 차원에서 광고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the

김 대표는 최근 두 편의 리니지M 광고에 출연했다. 첫번째 광고는 리니지M의 무기 아이템 강화에 실패한 한 남성이 김택진 대표를 향해 욕설을 내뱉자 옆에 있던 김 대표가 놀라 기침을 하는 내용이다. 두번째 광고는 NC다이노스의 경기가 펼쳐지는 야구장을 배경으로, 리니지M을 즐기던 학생들이 김 대표의 높은 리니지 레벨에 놀라 BJ(개인방송 진행자)인지 묻자 김 대표가 ‘TJ’(자신의 이름 이니셜)라고 대답하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미국에 체류 중이던 윤송이 사장은 이날 중 귀국할 것으로 알려졌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