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트럼프 대북 대응 적절하다. 깡패를 다룰 때는 깡패처럼 해야"

게시됨: 업데이트됨:
DONALD TRUMP
자유한국당
인쇄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을 대하는 방식은 아주 적절한 방식"이라며 "깡패를 다룰 때는 깡패와 똑같은 식으로 다뤄야 한다. 신사적인 방법으로는 말을 듣는가"라고 말했다.

연합뉴스조선일보 등에 따르면, 미국을 방문중인 홍 대표는 26일(현지시각) 워싱턴DC 내셔널프레스클럽(NPC)에서 연설 후 '트럼프의 대북정책을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질문을 받고 이렇게 답했다.

donald trump
북한을 대할 때는 트럼프깡패처럼...

그러면서 홍 대표는 미국의 대북 정책이 그동안 실패했다며 트럼프와 똑같은 말을 했다. "미국이 지난 25년간 북한 문제를 다뤄온 '워싱턴 스타일'로는 북한을 다룰 수 없다. 이미 실패한 정책"이라는 것.

또 홍 대표는 "중국이 제 역할을 충실히 해왔다면 북핵이 이렇게 발전되진 않았을 것"이라며 "중국이 방관하고 소극적으로 대응을 하는 바람에 북핵이 마지막 단계까지 왔다"고 주장했다.

참고로 박근혜 정부가 '통일대박'만 믿고 사실상 북한 핵개발에 아무런 대응을 하지 않았으며, 국정원으로부터 '입맛에 맞는 정보'만 보고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바 있다. 미국의 대북 선제타격을 염두에 두고 '아마추어적'으로 북한 붕괴와 통일 시나리오를 언급했다는 정황도 드러났다.

2

한편 홍 대표는 자리를 옮겨 조지타운대 학생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북핵 대응이 "적절하지 못하다"고 평가했다.

홍 대표는 "대통령은 북핵 해결과 중국에 대해 단호해야 한다. 미국에도 정당한 요구를 할 수 있어야 한다"며 "문 대통령이 최근 5부 요인 초청 만찬에서 '북핵에 관해 할 일이 없다'고 한탄한 것은 옳지 못하다"고 말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