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장호일 "父, 지방 아나운서 출신..S대 진학은 엄마 위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장호일이 S대에 간 이유를 밝혔다.

2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장호일은 S대 진학은 엄마 꿈이었다고 밝히는 모습이 담겼다. 장호일은 김국진과 대화하던 중 "항상 아파트에 살았다. 그렇다고 집이 잘 산 건 아니고 그냥 중산층 수준이었다"고 했다.

1

이어 장호일은 "아버지가 대구 MBC 아나운서였다"며 "S대 가는 건 엄마 꿈이었다. 엄마가 네가 음악하든 뭘 하든 상관없는데, 부모로서 내 꿈은 네가 S대 가는 거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장호일은 "음악을 자유롭게 하기 위해 열심히 공부해서 S대 갔다"고 덧붙였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