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A 국장이 북한 핵 능력 완성이 '몇 개월 밖에 안 남았다'고 말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북한이 핵 미사일 능력을 완성하기까지 몇 개월 밖에 남지 않았다고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말했다.

AP 등에 따르면, 마이크 폼페오 CIA 국장은 19일(현지시각)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한 국가안보 포럼에서 "미국의 정책적 관점에서 보면 북한이 최종 완성 단계에 이르렀다고 간주하고 행동해야 할 만큼 북한은 (핵·미사일) 능력 완성에 가까워졌다"며 이렇게 말했다. 엄밀히 말하면 아직 완성된 건 아니지만, 완성된 것과 다름 없다고 간주하고 대응해야 할 만큼 상당히 진전된 상태라는 얘기다.

다만 그는 핵 미사일 '한 발'을 발사하는 능력과 핵분열 물질을 대량 생산해 이를 무기화(化) 하는 능력에는 차이가 있다고 덧붙였다. 여전히 '최종 완성' 단계와는 거리가 꽤 있다고 본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mike pompeo

mike pompeo

폼페오 국장은 또 북한에 대한 정보가 완벽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그는 "(완성 단계까지) 몇 달 남았다고 얘기하는 지금 상황에서 그보다 더 구체적으로 (북한의 핵 개발 상황을) 알 수 있는 능력이 우리에게 있느냐는 문제는 어떤 면에서 의미가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현재 상황은 김정은이 (미국을 직접 위협할) 능력을 갖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 전 세계적 노력이 필요하다고 (트럼프) 대통령이 결론 내린 상황"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폼페오 국장은 "우리 모두"는 군사적 수단을 뺀 모든 방법을 동원해 "이 문제를 해결하길 원한다"면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미국을 위험에 처하게 할 능력을 갖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 필요하다면 이를 활용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강조했다.

Close
도널드 트럼프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