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급식 반찬에서 고래회충이 발견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ANISAKIS
piola666 via Getty Images
인쇄

경기도 의정부시에 위치한 한 고등학교의 급식 반찬에서 고래회충이 발견됐다. 교육 당국은 대책 마련에 나섰다.

2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지난 16일 의정부시에 위치한 A고등학교에서 급식을 먹던 학생들은 갈치조림 조각 내장 부분에 실 형태의 회충들이 얽혀 있던 것을 발견했다. 학생들은 이를 촬영해 소셜 미디어에 게시했다.

MBN에 따르면 이후 학교는 진상 파악에 나섰다. 학교에 따르면 발견된 기생충은 어류에 주로 기생하는 고래회충이었다.

학교 관계자에 따르면 이는 갈치 납품업체가 내장을 깨끗하게 제거하지 않은 상태에서 물건이 들어와 빚어진 일이었다. 학교 측은 해당 업체와 계약을 해지하고, 2017년 입찰 참가도 금지했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학교 측은 "오븐에서 섭씨 200도로 약 5분간 갈치를 조리했기에 유해성은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실제로 현재까지 복통 등 증상을 일으킨 학생이나 교직원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아시아경제에 따르면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학교 급식관리에 대해 강한 분노를 표현하고 있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