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쎈 컷] "압도적 변신"...'미옥' 김혜수X이선균X이희준의 파격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김혜수, 이선균, 이희준의 만남으로 기대를 불러일으키는 영화 '미옥'이 파격적인 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미옥'(이안규 감독)은 김혜수, 이선균, 이희준의 파격 변신을 담은 스틸을 공개, 개봉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미옥'은 범죄조직을 재계 유력 기업으로 키워낸 2인자 ‘나현정’(김혜수)과 그녀를 위해 조직의 해결사가 된 ‘임상훈’(이선균), 그리고 출세를 눈앞에 두고 이들에게 덜미를 잡힌 ‘최대식’(이희준)까지, 벼랑 끝에서 마지막 기회를 잡은 세 사람의 물고 물리는 전쟁을 그린 느와르.

  • 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 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 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 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 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 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전작에서 보여준 적 없는 파격적인 변신을 시도한 세 배우의 모습이 담겨 있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압도한다. 연기는 물론 스타일까지 자유자재로 변신을 거듭해온 김혜수는 처음 선보이는 백금발 반삭의 파격적인 헤어스타일과 고혹적인 의상으로 단숨에 눈길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최대식’으로 분한 이희준과의 대화에서 여유로운 표정으로 주도권을 잃지 않는 모습, 장총으로 누군가를 겨눈 채 매서운 눈빛으로 마주하고 있는 모습 등은 그녀가 극중 선보일 강렬한 카리스마를 실감케 한다.

뿐만 아니라 ‘임상훈’역을 맡은 이선균은 올블랙 패션과 남성미 넘치는 표정으로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를 풍기며 그동안 선보여온 부드러운 카리스마와는 다른 묵직함과 고독함이 어우러진 새로운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했고, 어둠 속에서 속을 알 수 없는 표정으로 먼 곳을 응시하는 이희준의 비주얼은 차갑고 냉철하면서도 욕망에 가득찬 스타 검사의 면모를 엿보게 해 세 사람이 선보일 연기 대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미옥'은 11월 9일 개봉 예정이다.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tvN10 어워드에 참석한 김혜수와 이제훈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