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준-장신영 커플이 열애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18일,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 합류한 강경준 장신영 커플이 공개 열애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4년째 공개 열애를 해오고 있으며, 2주 전 부모님으로부터 결혼 허락을 받았다고 밝혔다. 두 사람이 사귀게 된 건 4년 전, 드라마 '가시꽃' 촬영 당시였다. 장신영은 촬영 후 강경준에게 전화를 걸어 "오빠가 너무 좋다"고 먼저 고백했고, 강경준은 "부모님이나 장신영의 아들 등 너무 생각할 게 많았다"며, 며칠 동안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했다. 그리고 다음 날 장신영의 고백을 받아들인 강경준은 "내가 먼저 좋아했는데 장신영이 먼저 다가오니까 안 갈 수가 없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강경준은 부모님의 반대가 극심했다고도 밝혔다. 보도로 아들의 열애 사실을 접한 부모님이 완강하게 반대했다는 것. 이에 강경준은 곧바로 독립을 선언했고, 최근 들어서야 부모님의 허락을 받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장신영은 강경준과 만날 당시 이미 이혼을 한 상태였고 슬하에는 아들이 한 명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강경준은 "과거는 신영이랑 사귀면서 중요한 게 아니"라며, "물론 그녀에게는 아프고 슬픈 일이었지만, 더 밝게 살았으면 좋겠다. 밝은 사람이고 좋은 사람인데 사람들이 그걸 모르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부부의 이야기만 다루던 '동상이몽'은 장신영, 강경준의 합류로 '커플의 연애'도 그리게 됐다. 연출을 맡은 서혜진 PD는 뉴스1에 "4년 넘게 장기 연애 중인 장신영-강경준을 통해 부부 이전에 커플 관계에서 오는 남녀 간의 '동상이몽'은 무엇이며, 그로 인한 서로의 시각차를 들여다보고 싶었다"며 두 사람의 출연을 결정하게 된 이유를 밝힌 바 있다.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은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