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이사장이 "부모의 마음"으로 직원에게 한 행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경기도 안양 북부 지역의 MG 새마을금고 이사장이 직원들을 상습 폭행해온 사실이 드러났다.

YTN에 따르면, 직원들은 해당 이사장이 취임한 이후 5년간 '상습' 폭행이 이어졌다고 폭로한다. 지각한 직원을 마구 폭행해 고막까지 파열시키고, 직원들 앞에서 실무책임자인 상무의 머리를 사정없이 내리치기도 했다는 것이다.

거래처 직원조차 "불쌍하다"고 할 정도로, 직원들은 살얼음판 같은 나날을 보냈다는데...

최규연 이사장은 폭행 사실을 일부 인정하며 아래와 같이 해명(?)했다. 새마을금고 중앙회 측은 진상조사에 착수했으며, 형사 고발 조치도 검토하겠다는 입장이다.

e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