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이 또 극강의 깜찍함을 선보였다(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배우 마동석이 '마요미'라는 별명에 걸맞는 깜찍함을 선보였다.

hair salon

14일 오후 포털사이트 네이버 V라이브에서는 '마동석X윤계상X최귀화 범죄도시 V라이브'가 방송됐다. 방송에는 영화 '범죄도시'의 주연 배우 세 사람이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모습이 담겼다.

hair salon

kakao

마동석은 이 영화의 주인공이자, 기획에도 참여했다. 마동석은 "친한 형사들도 있고 해서 형사 액션물을 하고 싶었다"라며 "어릴 때 형사가 꿈이어서 이런 영화를 해 보고 싶었는데 제가 꿈꿔왔던 것들을 이뤄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윤계상은 마동석을 '마언니'라고 불렀다며 "소녀감성과 부드러움이 있으시다"고 말했다. 윤계상은 "이렇게 크시지만 되게 좋다"라며 "(마동석이) 막내 스태프들까지 다 챙기는 따뜻함이 있었다"고 좋다.

세 사람은 2017년 상반기 최고 유행어로 꼽힌 "내 마음속에 저장" 요청에 당황하면서도 충실히 이행했다. 하트도 선보였다.

hair salon

hair salon

윤계상의 말대로 '이렇게 크신' 마동석은 세 사람 중 누구보다도 깜찍한 모습이다.

Close
병아리의 모자 패션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