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면허 여고생' 운전 차량과 오토바이가 충돌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
뉴스1
인쇄

무면허 여고생이 몰던 차량과 오토바이가 충돌해 오토바이 운전자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1일 강릉경찰서의 설명을 종합하면, 지난 10일 새벽 2시25분께 강릉종합경기장 입구 삼거리에서 여고생 ㄱ(18)양이 몰던 승용차와 ㄴ(24)씨가 몰던 오토바이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ㄴ씨가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면허가 없는 ㄱ양은 이날 부모님 몰래 차를 끌고 나와 친구를 만나고 집에 가던 중이었다. ㄱ양의 차에는 친구 3명이 더 타고 있었다. ㄱ양과 ㄴ씨 모두 술은 마시지 않았다고 경찰은 밝혔다. 퀵 서비스 일을 하는 ㄴ씨는 일을 끝내고 집으로 귀가하던 중이었으며, 집에는 돌이 지나지 않은 아기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ㄱ양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