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는 MBC 김장겸을 위해 "모든 수단 동원해 방송파괴 음모 분쇄하겠다"고 말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42
뉴스1
인쇄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9월2일 김장겸 MBC 사장에 대한 체포영장 발부와 관련해 "정기국회 보이콧을 비롯해 모든 수단을 동원해서 방송파괴 음모를 분쇄하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41%의 소수정권이 혁명군인 양 계엄 하 군사정권도 하지 못한 방송파괴를 시도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홍 대표가 언급한 41%는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득표율 41.08%를 의미하는 것으로 보인다.

24

홍 대표는 "이 정권의 KBS·MBC 방송파괴 음모가 80년 초 국가보위비상대책위원회(국보위)의 방송 통폐합을 연상시킨다"며 "민주노총 언론노조를 전위대로 내세워 공영방송을 '노영방송'으로 장악하려고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어 "한국당은 문재인 정권의 방송파괴 음모를 온몸으로 막을 것"이라며 "나라를 좌파노조 세상으로 몰고 가려는 이들의 음모를 국민의 이름으로 막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당은 9월2일 긴급 의원총회를 열어 MBC 김장겸 사장에 대한 체포영장 발부와 관련한 대책을 논의한다. 한국당은 이날 의총에서 다음 주부터 열리는 정기국회 일정을 전면 보이콧하는 방안을 포함해 강력한 대여 투쟁 방안을 폭넓게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