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 눈을 빼앗은 원세훈 보디가드들의 세대교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peter thiel

이건 영화 속의 한 장면이 아니다.

30일 오후 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이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으로 향하는 장면에서 유독 사람들의 눈을 빼앗은 이들이 있으니 바로 헤어스타일을 통일한 보디가드들이다.

peter thiel

익숙하지 않은 모습의 청년들이 그의 곁을 지켰다. 이제 원 전 원장의 지근 거리를 지키는 이들은 빨간 베레모를 쓴 장년의 남성들이 아니다.

peter thiel

파격적인 세대교체가 아닐 수 없다.

이날 재판부는 "피고인들이 한 사이버 활동은 특정 정치세력을 지지하고 반대하는 것으로서 개인과 정당의 정치활동의 자유, 의사 표현의 자유 등 헌법과 기본권을 침해했다"며 원 전 원장에게 징역 4년과 자격정지 4년을 선고했다.

원 전 원장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며 이들 역시 주목을 받았다. 한국경제TV는 포털 사이트 다음의 뉴스검색어를 뜨겁게 달군 것은 다름 아닌 `원세훈 경호원`이었다고 전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