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가 헨리를 향해 욕설을 내뱉은 사연(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25일 방영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헨리와 기안84의 태국 여행이 공개됐다.

기안84는 태국 시상식에서 '올해의 인물' 상을 받은 헨리와 만났고, 함께 태국 관광 명소를 찾았다.

웹툰 마감을 위해 호텔로 돌아온 기안84는 길어진 뒷머리 정리를 위해 헨리에게 도움을 청했다. 머리를 한 번도 잘라본 적 없다고 밝힌 헨리는 손을 덜덜 떨며 가위를 잡았고, 기안84의 머리를 조금씩 자르기 시작했다.

그러다 '대형사고'가 발생했다. 위치 선정을 잘못한 헨리가 기안84의 뒷머리에 '땜빵'을 만들어버리고 만 것. 이에 기안84는 헨리를 향해 "야 이 미친 x아"를 외치며 분노를 참지 못했다. 아래 영상에서 이 모습을 확인해보자.

기안84는 "다음에는 헨리 머리 자르기 편을 하자. '진짜 사나이'에 보내겠다"며 분노를 참지 못하는 듯 했지만, 곧 "머리는 다시 자라니까"라며 긍정적인 태도를 되찾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