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정부가 북핵 관련 북한·중국·러시아 기관 및 개인을 추가제재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KIM JONG UN
This picture from North Korea's official Korean Central News Agency (KCNA) taken on July 3, 2017 and released on July 4, 2017 shows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signing the order to carry out the test-fire of the intercontinental ballistic missile Hwasong-14 at an undisclosed location.North Korea declared on July 4 it had successfully tested its first intercontinental ballistic missile -- a watershed moment in its push to develop a nuclear weapon capable of hitting the mainland United States. | STR via Getty Images
인쇄

미국 재무부가 22일(현지시간) 북한의 핵 프로그램과 관련해 북한과 중국, 러시아의 개인 6명 및 기업 10곳을 제재했다. 미국 재무부가 북핵 관련 독자 제재에 나선 건 이번이 벌써 올해 네 번째다.

재무부 외국자산통제국(OFAC)은 북한의 대량살상무기(WMD) 개발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 위반, 미국 제재 회피 등을 이유로 이번 제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제재 대상들은 △북한의 핵과 탄도미사일 개발에 도움을 준 것으로 앞서 지정되거나 △북한 에너지 교역 관여 △북한의 노동자 수출 도움 △제재를 받은 북한 기업들이 미국 및 국제 금융 시스템에 접근 가능하도록 도움을 준 제3국 인물 및 기업들이다.

제재 대상 기관 및 개인은 다음과 같다.

* 기관

중국
  • 밍정국제무역
  • 단둥리치어스무역
  • 단둥지청금속
  • 진호우국제지주
  • 단둥티안푸무역
러시아
  • 게페스트-M LLC
싱가포르
  • 트랜슬랜틱 파트너스
  • 벨머 매니지먼트
나미비아
  • 만수대해외프로젝트건축기술서비스
  • 칭다오건설(이상 나미비아)

* 개인

  • 북한 : 김동철
  • 러시아 : 루벤 키라코스얀, 이레나 후이슈, 미하일 피스클린, 안드레이 세르빈
  • 중국 : 치유펑

제재에 따라 이들의 자산은 모두 동결되며 그들과 미국인의 거래는 금지된다.

mnuchin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은 "재무부는 북핵과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의 개발을 지원하는 이들을 타깃으로 삼고, 이들을 미국 금융 시스템에서 고립시킴으로써 북한에 지속적인 압력을 가할 것"이라며 "중국과 러시아 및 다른 지역의 개인과 기업들이 북한으로 하여금 대량 살상 및 지역 불안정을 가져오는 무기 개발에 사용되는 소득을 창출하게 하는 것을 용납할 수 없다"고 말했다.

한국 정부는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미국의 의지"를 환영했다.

외교부 관계자는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미국의 의지를 재확인한 것으로 이해한다"며 "미국 정부의 이번 조치가 기존 안보리 결의를 보완해 궁극적으로 북한을 비핵화의 길로 이끈다는 한미 양국의 공동 노력에 기여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