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선미 측, "자극적인 추측보도 자제해 달라"

게시됨: 업데이트됨:
THE
뉴스1
인쇄

배우 송선미의 남편 고 모씨가 8월 21일 오전 사망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 변호사 사무실에서 사촌과 다툼을 벌이다 사촌의 지인이 휘두른 흉기에 찔린 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소식이 보도된 이후, 송선미의 소속사 제이알이엔티는 보도자료를 통해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소속사 측은 “송선미씨가 사고 후 연락을 받고 큰 충격과 슬픔에 빠져있는 상황”이며 “관련인들의 경찰조사가 이루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세상을 떠난 고인과 유족의 커다란 슬픔과 상처를 배려하시어 지나친 추측성 글이나 자극적인 추가보도는 모쪼록 자제하여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아래는 공식입장 전문

연기자 송선미 씨 소속사 제이알이엔티입니다.

금일 언론을 통하여 보도된 바와 같이 8월 21일 오전 송선미 씨의 부군이 불의의 사고로 고인이 되셨습니다.

송선미 씨 역시 사고 후 연락을 받고 상황을 인지해 큰 충격과 슬픔에 빠져있는 상황입니다.

해당 사건과 불의의 사고와 관련해서는 관련인들의 경찰조사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송선미 씨와 가족들은 불시에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큰 슬픔에 빠져있습니다.

이에 세상을 떠난 고인과 유족의 커다란 슬픔과 상처를 배려하시어 지나친 추측성 글이나 자극적인 추가보도는 모쪼록 자제하여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더불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