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가 태연의 상태와 후속 조치에 대해 밝혔다(공식입장)

게시됨: 업데이트됨:
ASIAN EYEBROW
OSEN
인쇄

17일 소녀시대 리더 태연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공항에서 봉변을 당했다. 이날 태연은 매니저 1명만 동반한 채 제대로 된 경호를 받지 못하면서 인파에 밀려 바닥에 넘어지는 등 위험에 무방비로 노출됐다. 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이 위험한 상황"이었다며 "바닥에 넘어진 채로 벌벌 떨고, 눈물이 멈추지 않았다"고 심경을 전했다.

- 소녀시대 태연이 자카르타 공항에서 봉변을 당했다
d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kakao

태연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태연의 상태와 후속조치에 대해 밝혔다. OSEN에 따르면 SM 측은 "인도네시아 공항의 혼잡한 상황으로 태연이 많이 놀랐으나 현재는 안정된 상태"라고 전했다.

또 SM은 "주최 측도 태연에게 사과했으며, 경호인력을 몇 배 더 강화해 공연 현장과 출국 시 안전상의 문제가 없도록 조치할 것"이라며 "앞으로 회사 차원에서도 아티스트 안전 문제에 각별히 신경쓰고 경호 등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SM에 따르면 태연은 사건 발생 후 안정을 찾았다. 태연은 이날 모였던 팬들이 다치지 않았을까 걱정했다고 한다.

Close
소녀시대 수영, 2017 발리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