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산단에서 또 화재 사고가 일어났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news1

오늘(10일) 오전 6시 38분께 전남 여수시 중흥동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GS칼텍스 2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뉴스1은 이 불이 정유공장 중질유 분해시설 냉각기 부근 배관에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아직 알려진 인명 피해는 없다고 전했다.

연합뉴스는 소방당국이 화재 진화를 마친 뒤 정확한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여수시에 따르면 지난해 여수산단에서는 모두 9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해 6명이 숨지고 8명이 다쳤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