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다루는 법을 큰소리치는 트럼프의 1999년 동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미국과 북한 사이의 기 싸움이 날로 더해가고 있는 현재. 북한을 다루는 법을 큰소리치는 도널드 트럼프 동영상이 어제 트위터에 떴다.

1999년 '미트 더 프레스(Meet the Press)'에 출연한 트럼프는 사회자 팀 루서트에게 자기라면 '약간 미친' 북한을 잘 다룰 수 있다고 떠벌렸다.

루서트는 미래 미국 대통령에게 묻는다. "본인이 대통령이 될 경우 선제공격을 배제하지 않겠다고 언급한 바 있는데..."

트럼프는 먼저 "최선을 다해 협상할 거다"라고 말한다. 그리고는 바로 다음 순간, 미국 정부의 북한 핵개발 제재 정책이 실패라고 덧붙였다.

그는 "[북한]은 우리를 비웃고 있다"라며 "우릴 멍청이로 여긴다."라고 말했다.

트럼프는 북한과의 협상에 실패할 경우 군사적 대안을 고려해야 한다고 암시했다.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여기저기 겨냥하기 전에" 먼저 행동하는 게 옳다는 거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북한 SLBM 시험발사 성공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kakao

 

*허프포스트US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