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훈이 '수영장 셀카 몰카' 논란에 사과 글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KBS
kbs
인쇄

개그맨 이종훈이 ‘수영장 몰카’ 논란이 일자 사과글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이종훈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영장에서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는 자신의 모습뿐 아니라 지나가던 다른 이용객 여성의 비키니 몸매가 고스란히 드러나있었고, 이종훈은 사진에 “나 찍은 거 맞지”라는 코멘트를 달았다.

해당 사진에 대해 의도적으로 몰카를 찍고 자랑한다며 논란이 일자 이종훈은 문제의 사진을 삭제했으며, 이어 “동의를 구하지 않고 무단으로 사진 올리고 가볍게 생각해 희롱할 문제를 제기한 거 죄송하다”, “남자들이 웃으면서 가볍게 넘기는데 한몫한 것도 죄송하다. 공인으로서 한없이 가벼운 행동을 한 거 사죄 드린다”고 사과 글을 올렸다.

하지만 지금은 이마저 삭제한 후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한 상태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