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패밀리가 사내 리얼리티 시트콤을 제작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YG엔터테인머트 소속 가수의 팬이라면, 꼭 주목해야 할 방송이 제작된다. 사내에서 일어나는 일을 각색한 리얼리티 시트콤 'YG전자'(YG전략자료실)다.

YG엔터테인먼트는 29일 오전, 공식블로그를 통해 'YG전자'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예고편에는 지누, CL, 위너, 아이콘, 젝스키스, 악동뮤지션, 유병재, 승리 등 소속 아티스트가 등장해 'YG전자'에 대한 각자의 생각을 밝혔다. 특히 지누션의 지누는 YG가 "북한하고 똑같다"며 사내 분위기를 암시했고, 아이콘은 "매니저 형이 YG 들어오기 전만 해도 괜찮았는데 사람들이 약간 이상해지는 것 같다"며 소속사를 디스하고 나섰다.



OSEN에 의하면
'YG전자'는 Mnet '음악의 신' 등을 연출한 박준수 피디가 메가폰을 잡는다.

해당 영상은 'YG전자'가 11월경 방송 예정이며, 방송 채널은 결정되지 않았다는 자막과 함께 마무리된다. 이에 한 YG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현재 많은 기획 회의를 거쳐 빠르면 9월부터 촬영될 예정이며 방송시기와 채널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