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자 수영 최고 성적이 갱신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ASIAN COUPLE CONFLICT
뉴스1
인쇄

수영선수 안세현(SK텔레콤)이 한국 여자 수영 사상 최고 성적을 기록했다.

28일(한국시간) 안세현은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아레나에서 열린 2017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접영 200m 결승에서 2분 6초 67의 기록으로 8명 중 4위에 올랐다. 한국 여자 수영 사상 최고 성적이며, 한국 신기록이다.


kakao

OSEN에 따르면 안세현은 애초에 결승에 턱걸이로 진출해 8번 레인에 배정됐다. 8번과 1번 레인의 경우 상대적으로 벽을 타고 돌아오는 물결 때문에 선수들에게 부담스러운 레인이다.

안세현의 4위 기록은 한국 여자 수영 사상 최고의 성적이며, 2010년 최혜라가 달성한 한국 기록도 뛰어넘은 것이다. YTN에 따르면 앞선 여자 접영 100m 결승에서도 57초 07로 역시 한국신기록을 세우며 5위를 기록했다.

안세현은 접영 100m, 200m 모두 결승에 올라 박태환에 이어 한국 선수로는 두 번째로 세계선수권 두 종목 이상 결승에 진출했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수영이 가장 좋은 운동인 이유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