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청하지 않은 페니스 사진' 코스튬을 무도회에 입고 나타난 여성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말하면 잔소리겠지만, 요청하지 않은 페니스 사진이 대화창에 불쑥 뜨는 건 절대로 반갑지 않다. 절대로 매력적이지도 않다.

이 사실을 강조하기 위해 한 여성이 인터넷 테마 가장무도회를 찾았는데, 그녀가 선택한 코스튬은 초대권 없이 파티에 그 모습을 드러낸 페니스였다.

에이미로만 알려진 이 여성은 머리에는 페니스 모자를 쓰고 가슴에는 아주 눈에 익은 스마트폰 대화창을 달았다.

대화창 어디에도 여성 주인공이 상대방에게 페니스 사진을 보내달라고 요청하는 내용은 없다. 그런데도 페니스는 이렇게 떡 하고 나타난다는 거다.

캡션: 요청하지 않은 패니스 사진 코스튬으로 '인터넷' 테마 무도회에 참석한 내 친구 에이미.

위 사진은 에이미의 친구 클레멘타인 포드가 "요청하지 않은 페니스 사진 코스튬으로 '인터넷' 테마 무도회에 참석한 내 친구 에이미."라는 캡션과 함께 트위터에 올렸다.

할로윈에도 너무나 잘 어울릴 코스튬 같다. '요청하지 않은 페니스 사진'처럼 끔찍한 것도 많지 않으니까 말이다.


kakao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덴마크 코스튬 플레이 커플 결혼 사진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프포스트UK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