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 뮤직] "225위→1위"...뉴이스트W의 인생역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225위에서 1위로, '인생역전'이라면 바로 이런 것일까.

뉴이스트W는 25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스페셜 싱글 '있다면'을 발표했다. '있다면'은 음원 공개 직후 차트 1위에 오르는 것은 물론 26일 오전까지 각종 차트 정상 자리에 랭크돼 뉴이스트W의 인기와 화제성을 입증하고 있다.

말 그대로 '인생역전'이다. 지난해 발표된 뉴이스트의 직전 활동곡 '러브 페인트'는 음원 공개 직후 첫 진입순위에서 225위라는 저조한 성적을 거둬들였다. 대부분의 남자 아이돌 그룹은 탄탄한 팬덤을 바탕으로 음원 공개 직후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하는 편임을 미뤄봤을 때, 그들의 첫 진입 성적은 터무니없이 낮았다.

그룹 활동의 명운이 걸린 순간, 뉴이스트는 활동을 중단하고 연습생 신분으로 돌아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합류했다. 그리고 그들의 인생은 180도 바뀌었다. 금요일 프라임 타임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쌓았고, 그룹 활동을 하며 쌓아온 음악적 내실은 빛을 발했다. 자연히 그들의 인기도 높아졌다.

'프듀2' 종영 이후, 워너원에 합류한 황민현을 제외한 뉴이스트 4명의 멤버는 다시 컴백 준비에 돌입했다. 그 과정에서 발표한 신곡이 바로 '있다면'이다. 공개 직후 음원차트 1위에 올랐고, 팬과 대중의 반응도 어느 때보다 뜨겁다. 뉴이스트W 역시 신곡을 사랑해준 팬들을 향한 벅찬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리더 JR(김종현)은 OSEN에 "기분이 정말 많이 이상한 것 같아요. 많은 분들께 저희 음악을 들려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고 꿈만 같습니다. 이 모든 건 전부 팬분들께서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신 덕분이라고 생각해요. 감사하다는 말 하나로 저희들의 마음을 다 표현할 수 없지만, 감사하고 감사하고 또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하며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225위에서 1위로 올라서기까지 부침 많았던 뉴이스트W는 그동안의 마음 고생을 씻어내는 인생 역전을 기록해냈다. 과연 이들이 얼마나 더 높은 곳을 향해 내달리게 될 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뉴이스트W의 '있다면'은 하반기 정식 컴백 전 스페셜 싱글로, 워너원에 합류한 민현을 제외한 JR 아론 백호 렌으로 구성된 뉴이스트W의 첫 신곡이다. 키겐이 작사, 작곡한 이번 신곡 '있다면'은 곁에 없는 이에 대한 쓸쓸한 그리움을 가정법으로 담은 노래다.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칸 영화제의 크리스틴 스튜어트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