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저께TV]'동상이몽2' 추자현♥ 우효광, 해맑음 우주 끝판왕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동상이몽2' 추자현의 남편 우효광이 한국 예능에 첫 출연해 해맑고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해 웃음을 자아냈다.

10일 첫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이재명, 추자현, 김수용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세 커플 중에 단연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중국 베이징 신혼부부인 추자현과 우효광이었다.

우효광은 "안녕하세요. 추자현 남편 우효광입니다. 우리 마누라입니다"라며 어눌하지만 노력한 흔적이 엿보이는 한국말로 인사했다.

1

kakao

추자현은 2012년 '마라여친의 행복한 시절'에서 상대역으로 우효광을 만나 사랑을 키워왔다.

두 사람의 프로포즈 영상이 공개됐다. 우효광이 직접 영상을 제작했고 영상이 끝나자마자 나타나 "고마워. 나랑 결혼해줘서"라며 무릎을 꿇고 프로포즈를 했다. 추자현은 감동해 눈물을 펑펑 흘렸다.

이어 추자현 우효광 부부의 베이징 신혼집이 공개됐다. 의리의리한 대저택의 신혼집을 본 김숙은 "추자현 성공했다. 살면서 저런 집은 처음봤다"며 박수쳤다.

신혼집을 본 추자현은 또 눈물을 흘렸다. 우효광은 아내에게 다가가 "울지마. 울지마"라며 다독였다. 추자현은 "집 장만까지 노력이 다 생각이 났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신혼답게 두 사람은 서로를 바라보며 달달한 눈빛을 교환하고 연신 뽀뽀를 했다. 김수용이 "하루에 뽀뽀를 50번해요?"라고 물을 정도.

우효광은 한국말로 "결혼 좋아"라며 해맑은 미소를 지었다.

하지만 달달한 분위기는 곧 끝났다. 인터넷 쇼핑광인 남편이 집에 필요한 물건이 아닌 술만 몇박스를 주문했던 것. 결국 추자현은 "미쳤어?! 또 술이면 죽는다"라고 분노를 폭발했다.

또한 추자현은 남편에게 "마지막으로 묻겠다"며 "결혼해서 바람 피우면?!"이라고 살벌하게 물었다. 남편은 익숙한 듯 바로 "너 죽고 나 죽고"라고 한국말로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효광은 이내 진지하게 "당신 정말 대단하다. 처음 만났을 때는 통역이 필요했는데..."라고 치켜세우다가도 "예전엔 속일 수 있었는데 지금은 안 된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짐을 정리하면서는 엄청난 정리정돈과 깔끔함으로 '중국의 서장훈'이라고 불릴만했다. 또한 '도깨비' 공유를 흉내내며 멋짐을 과시하다가도, 폭풍 라면 먹방을 하고 난 후에는 생리현상을 막지 못해 큰 소리로 방귀소리를 내 폭소를 자아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