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여차 친구에게 흉기를 휘두른 남성, 살인미수로 긴급 체포

게시됨: 업데이트됨:
G20 SUMMIT LEADERS
뉴스1
인쇄

대구 서부경찰서는 9일 길에서 우연히 만난 전 여자친구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미수)로 A씨(38)를 긴급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회사원인 A씨는 지난 8일 오후 10시30분쯤 대구 서구의 한 길가에서 전 여자친구 B씨(22)를 우연히 만나 얘기를 나누던 중 말다툼으로 번져 갑자기 차에서 흉기를 꺼내 B씨와 함께 있던 C씨(22)에게 휘둘러 상처를 입힌 혐의다.

A씨와 B씨는 오래 사귄 사이는 아니며, 뉴시는 이 사고로 B씨는 가슴에, C씨는 어깨와 팔에 각각 상처를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다행히 크게 다치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뉴시스는 경찰이 폐쇄회로(CC)TV 추적 등을 통해 사건 발생 11시간여 만인 9일 오전 10시께 A씨를 검거했다고 보도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수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