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의 '쾨르버 연설문'이 수정을 거듭 중인 이유

게시됨: 업데이트됨:
SMARTPHONE BATTERY
뉴스1
인쇄

문재인 대통령의 '독일 쾨르버 연설문'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 상황으로 인해 수정을 거듭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문대통령은 오는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쾨르버 재단 초청으로 '한반도 평화통일'이라는 주제로 연설을 할 예정이다. 뉴스1에 따르면 이 연설문은 계속 수정 중이다.

청와대에서는 애초에 이 연설문을 '신(新) 베를린 선언' 수준으로 준비했다. '베를린 선언'은 지난 2000년 김대중 전 대통령이 베를린 자유대학 연설에서 제시한 한반도 평화정착 및 남북통일을 위한 제안들을 담고 있다.

청와대 관계자들은 "북한의 미사일 도발 상황에 따라 연설문이 '톤 다운' 될 수밖에 없다"고 전했다.

한편 문대통령은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 등을 위해 5일 독일 베를린으로 출국했다. 문대통령의 공식 일정은 동포 간담회로 시작한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