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부가 주요 장관 인선을 마무리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MOON JAE IN
| Kim Hong-Ji / Reuters
인쇄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에 백운규(53) 한양대 에너지공학과 교수 겸 제3공과대학 학장,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에 박능후(61) 경기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를 지명했다.

장관급인 금융위원회 위원장엔 최종구(60) 한국수출입은행장,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엔 이효성(66) 성균관대 신문방송학과 명예교수를 후보자로 지명했다.

차관급인 일자리수석비서관엔 반장식(61) 서강대 기술경영전문대학원 원장, 경제수석비서관엔 홍장표(57) 부경대 경제학부 교수를 인선했다.

이로써 문재인정부 17개 부처 장관 및 청와대 주요 참모진 인사는 마무리됐다.

moon jae in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단 왼편)·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상단 가운데)·최종구 금융위원장(상단 오른편)·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하단 왼편) 후보자·반장식 靑일자리수석(하단 가운데)·홍장표 靑경제수석(하단 오른편)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

백운규 장관 후보자는 경남 마산 출신으로 진해고와 한양대 무기재료공학과를 졸업했다. 미국 버지니아폴리텍주립대 재료공학 석사, 미국 클렘슨대 세라믹공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국에너지자원기술기획평가원 이사와 국가과학기술심의회 전문위원, 미래창조과학부 다부처공동기술협력특별위원회 위원을 거쳐 한양대 에너지공학과 교수 겸 제3공과대학 학장으로 재직 중이었다.

박능후 장관 후보자는 경남 함안이 고향으로 부산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 동대학에서 정치학 석사, 미국 캘리포니아대에서 사회복지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한국사회복지정책학회 회장, 경기대 사회복지대학원 원장, 한국사회보장학회 회장을 역임했고 경기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를 맡아 왔다.

최종구 후보자는 강원 강릉이 고향으로 행정고시 25회 출신이다. 강릉고와 고려대 무역학과를 졸업, 미국 위스콘신대에서 공공정책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기획재정부 국제금융국장과 국제경제관리관을 거쳐 금융감독권 수석부원장을 지낸 뒤 한국수출입은행장을 맡았다.

이효성 후보자는 전북 익산 출신으로 남성고와 서울대 지질학과를 졸업, 서울대 언론학 석사 및 미국 노스웨스턴대 언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언론개혁시민연대 공동대표와 한국방송학회 회장, 방송위원회 부위원장을 거쳐 성균관대 명예교수로 재직했다.

반장식 수석은 경북 상주가 고향으로 행정고시 21회 출신이다. 덕수상고와 국제대 법학과를 졸업, 서울대 행정학 석사 및 미국 위스콘신대 공공정책학 석사, 고려대 행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기획예산처 재정운용실장과 기획재정부 차관, 서강대 미래기술연구원장을 거쳐 기술경영전문대학원 원장을 역임 중이었다.

홍장표 수석은 대구 출신으로 달성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 서울대 경제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노무현정부에서 대통령 자문 정책기획위원회 위원을 지냈다. 한국경제발전학회 회장, 부경대 인문사회과학대학 학장을 거쳐 경제학부 교수로 재임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