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가 이례적으로 언급한 '아이돌 그룹'의 정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퇴임 이후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한 가운데, 이례적으로 아이돌 그룹을 언급했다.

obama

오바마 전 대통령은 3일 오전 제8회 아시안리더십컨퍼런스(ALC)에 참석했다. 이날 오바마 전 대통령은 "좋은 아침"이라고 한국어로 기조 연설을 시작했다.

이어 "미국 대통령으로서 서울을 네 번 방문했다. 미국 바깥의 도시 중 어느 곳보다도 많이 찾은 것"이라며 "이는 한·미 동맹의 굳건함을 증명하고, 또 내가 김치와 불고기를 얼마나 좋아하는지 보여준다"고 유쾌하게 말했다.

이날 오바마 전 대통령은 이례적으로 아이돌 그룹을 언급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샤이니'.

shinee

조선일보에 따르면 이날 오바마 전 대통령은 "한국에서 유명한 영화가 제작되고 있고 미국 젊은이들은 '샤이니'를 알기 위해 한국어를 공부한다"며 발전된 한국의 모습에 대해 언급했다. 이어 "샤이니는 미국의 '인앤아웃' 햄버거를 좋아한다고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샤이니의 멤버 민호는 지난 5월 '수요미식회'에 출연해 "미국에 갈 때마다 '인앤아웃' 버거를 하루 세 끼 먹었다"고 고백한 바 있다.

shinee

전 미국 대통령에게까지 뻗어가는 한류다.


kakao